‘베테랑 포수’ FA 강민호, 삼성과 4년 총액 36억원 잔류


트레이드와 FA 보상선수 영입으로 안방 보강 작업에 공을 들였던 삼성 라이온즈가 주전 포수 강민호를 잡았다.삼성은 24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FA(프리에이전트) 강민호와 계약을 체결했다. 강민호는 4년간 계약금 12억원, 연봉 합계 20억원, 인센티브 합계 4억원 등 최대 총액 36억원의 조건에 사인했다”고 밝혔다.FA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