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한 자리 차지’ 윤중현, KIA 마운드의 희망으로 떠오르다


시즌 초부터 삐걱거린 KIA 타이거즈 마운드에 숨통을 트여줄 투수가 나타났다. '대체 선발' 꼬리표를 떼어낸 윤중현이 그 주인공이다.KIA는 6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원정 경기에서 4-2로 승리하면서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4회초 박정우의 2타점 적시타로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