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련·고난 딛고… ‘팀 킴’ 두 번째 올림픽에 간다


여자 컬링 대표팀 ‘팀 킴’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으로 간다.강릉시청 ‘팀 킴'(스킵 김은정, 리드 김선영, 세컨드 김초희, 서드 김경애, 핍스 김영미) 선수단은 18일 열린 라트비아와의 올림픽 최종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라트비아를 8-5로 꺾어내며 마지막 남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하는 데 성공했다.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