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준석 아쉬웠지만… 덕수고, 경기고 꺾고 4강행


덕수고등학교가 변함 없는 저력을 뽐내며 봉황대기의 4강 자리에 올랐다. 기대를 모았던 ‘괴력 투수’ 심준석의 투구도 야탑고와의 경기에 이어 다시 펼쳐졌다.덕수고등학교는 12일 열린 봉황대기 8강전에서 경기고등학교와 맞붙어 열전을 펼쳤다. 오랜 부진 끝에 다시 8강 고지에 오른 경기고등학교는 선수들의 투혼을 바탕…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