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과 울산 ‘5골 차이’… 두 팀 모두 만나는 ‘대구 FC’


K리그 1 우승 타이틀을 이번에도 전북이 가져가는 줄 알았던 2021 시즌 마지막 시나리오가 A매치가 끝난 뒤 다른 방향으로 바뀔 가능성이 생겼다. 승점 3점 차로 앞서 달리던 전북 현대가 수원 FC에게 발목을 잡혔고, 제주 유나이티드를 만나 고전하던 울산 현대가 후반전 추가 시간 극장골 덕분에 멋진 승리를 거뒀기 때문…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