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전 도약 유서연, GS의 ‘작은 거인’


‘디펜딩 챔피언’ GS칼텍스가 흥국생명을 꺾고 시즌 첫 3연승을 내달렸다.차상현 감독이 이끄는 GS칼텍스 KIXX는 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3라운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와의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7-25,27-25,25-16)으로 승리했다. 1, 2세트에서 흥국생명과 듀스 접전 끝에 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