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수 최초 100억 FA 양현종, 가치 증명할 일 남았다


KBO리그 스토브리그에서 처음으로 투수 FA 중 총 규모가 100억 원이 넘는 계약이 성사됐다. 비록 옵션 비중이 높은 계약이긴 하지만, 성적에 따른 조건들을 모두 충족할 경우 이 금액을 모두 챙길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지닌다.투수 FA 100억 원을 돌파한 그 최초의 주인공은 양현종(KIA 타이거즈)이다. KIA는 광주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