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의 파행(?) 끝낸 NBA, 드디어 정상시즌 돌입

미국 사람들의 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열정은 대단하다 못해 유별나다. 작년 봄,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메이저리그가 정상적으로 개막할 수 없게 되자 미국의 유명 스포츠 채널 ESPN에서는 지구 반대편에 있는 한국의 KBO리그 중계권을 구입해 현지 시간으로 이른 아침에 야구 중계를 방송했다. 그리고 여름 코로나가 잠시 잠… Source

‘이동경’ 연장전 슈퍼골, ACL 4강 ‘동해안 더비’로

울산의 후반전 교체 멤버 이동경이 연장전에 놀라운 결승골을 꽂아넣었다. 축구 게임에서 간혹 비현실적인 일이 벌어지곤 하지만 이렇게 멋진 슈퍼 골이 4강 진출 팀을 가리게 될 줄은 정말 몰랐다. 그곳은 전북 현대의 안방이었지만 승리 세리머니 자격은 어웨이 팀 울산 현대가 얻었고, 사흘 뒤 바로 그곳에서 지역 라이… Source

손흥민, A매치 피로-코로나19 루머 극복한 리그 4호골

손흥민(토트넘)이 한국 대표팀 차출로 인한 피로와 코로나19 확진 의혹에 대한 우려를 날려버리는 결승골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18일 오전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에 위치한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21-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뉴캐슬에 3-2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 Source

‘국대 2명 영입’ BNK, 꼴찌에서 다크호스로

한국여자농구는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지난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이후 13년 만에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았지만 세계랭킹 3위 스페인과 4위 캐나다, 8위 세르비아와 한 조에 묶이는 이른바 ‘죽음의 조’에 편성됐다. 비록 한국은 조별리그 3전 전패로 8강진출에 실패했지만 강호 스페인, 세르비아에게 각각 4점 차로 석패하… Source

수년간 못 찾은 주전 유격수, SSG의 고민을 끝낸 박성한

치열한 투수전 속에서도 팀의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선수는 따로 있었다. 주전 유격수로 거듭난 박성한(SSG 랜더스)이 그 주인공이다.SSG는 9일 오후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 경기에서 2-0으로 영봉승을 거두었다. 플레이볼 선언 이후 2시간 31분 만에 승패가… Source

또 ‘오일 머니’에 넘어간 프리미어리그… 기대와 논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구단이 또다시 중동의 ‘오일 머니’에 넘어갔다.영국 BBC에 따르면 9일(한국시간)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PIF)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의 뉴캐슬 유나이티드 인수를 최종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인수 금액은 3억500만 파운드(약 4천953억 원)에 달한다.PIF는 1년 6개월 … Source

이학주 사라진 삼성 내야.. ‘최단신’ 김지찬이 주전 꿰찰까?

2021 KBO리그는 9일 한글날을 기점으로 잔여 일정을 치르면서 10개 팀 중 경기를 치르지 않는 팀이 나오게 되었다. 9일에는 잠실 kt 위즈-LG 트윈스전을 포함해 3경기만이 치러져 4팀은 경기를 치르지 않았다. 1위와 2위의 맞대결로 관심을 집중시킨 잠실경기는 2위 LG가 1위 kt에 6-1 완승해 양 팀의 승차는 2.5경기 차로 … Source

‘지옥의 이란 원정’ 떠난 벤투호, 이번엔 악연 끊을까

한국 축구가 사상 첫 이란 원정 승리에 도전한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이란 테헤란의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조별리그 A조 4차전에 나선다. 이란 원정은 벤투호가 카타르 월드컵 본선으로 가는 최대의 고비다. 이란 축구… Source

강원 FC와 제주 utd의 숨막혔던 후반전

K리그의 가을날이니 어느 1게임도 안 중요한 것이 없겠지만 이들의 후반전은 더 간절하게 보였다. 전반전에 침묵하던 점수판이 후반전에만 모두 네 차례나 요동쳤다. 특히, 61분 51초부터 68분 29초에 이르기까지 6분 38초 사이에 무려 3골이 몰려 나올 때는 1280명 강릉 홈팬들은 물론 TV 생중계로 이 게임을 지켜보던 K리… Source

장현식의 첫 4연투, 3연승 거둔 KIA가 웃을 수 없는 이유

연승을 달리면서도 어딘가 모르게 찜찜한 부분이 남았다. 어쩌면 그것이 KIA 타이거즈의 현실일지도 모르겠다. 더블헤더를 포함해 3일간 무려 4경기에 등판한 장현식 때문이다.KIA는 10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더블헤더 1, 2차전을 잡으면서 주말 3연전 싹쓸…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