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전만 무려 3경기, 일본 넘어야 ACL 8강 보인다

K리그를 대표하는 4개 팀이 아시아 정복을 위해 나선다. 울산 현대, 전북 현대, 대구FC, 포항 스틸러스는 14일과 15일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에 출전한다.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이 아닌 단판 승부로 펼쳐진다. 만약 8강에 진출할 경우 다음달 17일과 20일 전주에서 8강, 4… Source

승부조작 시도, 전 삼성라이온즈 투수 윤성환 징역 1년

대구지법 형사11단독 이성욱 판사는 14일 돈을 받고 승부조작에 가담한 혐의(국민체육진흥법 위반)로 구속 기소된 전 프로야구 삼성라이온즈 투수 윤성환에게 징역 1년에 추징금 2억350만원을 선고했다.윤성환은 지난해 9월 아는 사람으로부터 “주말 경기 때 상대팀에 1회에 볼넷을 허용하고, 4회 이전에 일정 점수 이상을 … Source

위압감 사라진 LG 타선, 신형 거포가 잠 깨울까

2021 KBO리그에서 3위 LG 트윈스는 지난 13일 코칭스태프 개편을 발표했다. 핵심은 황병일 퓨처스 감독의 1군 수석 겸 타격 코치 선임이다. 김동수 수석 코치와 이병규 타격 코치는 각각 퓨처스 감독과 잔류군 야수 코치로 보직을 옮겼다. 선두 싸움을 펼치던 LG가 시즌 후반 코칭스태프 개편을 단행한 이유는 극심한 타격 … Source

‘홈런 단독 1위’ 블게주, 오타니 넘은 ‘완성형 괴물’

작년까지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최대 장점은 바로 꾸준함이었다. 류현진은 부상과 수술로 제대로 된 시즌을 소화하지 못했던 2015~2016 시즌을 제외하면 매년 3점대 초반의 평균자책점과 두 자리 승수를 기대할 수 있는 믿음직한 엘리트 좌완이었다. 하지만 류현진은 최근 7경기에서 무려 3번이나 7… Source

조현우의 승부차기 슈퍼 세이브, ‘울산’ 8강으로

전 국가대표 골키퍼 정성룡의 선방 능력도 훌륭했지만 더 결정적인 순간에 현 국가대표 골키퍼 조현우의 슈퍼 세이브가 팀을 8강으로 이끌었다. 역시 마지막 승부차기 부담감은 꽤 무겁게 다가왔고 그 긴장감을 조현우 덕분에 이겨낸 울산은 K리그 클럽 중에서 가장 먼저 8강에 오르는 감격을 누렸다.홍명보 감독이 이끌고 … Source

몽고메리 출장정지 징계·박해민 부상, 울고 싶은 삼성

심판에게 거칠게 항의하며 로진백까지 던진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외국인 투수 마이크 몽고메리(미국)가 중징계를 받았다.한국야구위원회(KBO)는 14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몽고메리에게 20경기 출장 정지 및 제재금 300만 원의 징계를 내리기로 의결했다.삼성이 정규시즌 35경기를 남겨두고 징계가 확정되면서 몽고메리… Source

6년 만에 올라온 상위권인데… 위기 맞은 삼성

삼성 라이온즈의 마지막 한국 시리즈 우승은 2014년이다. 삼성은 2011년부터 2014년까지 4년 연속 한국 시리즈 우승을 달성했는데, 그 과정에서 2015년까지 5년 연속 정규 시즌 우승을 달성한 기록도 포함되어 있다.그러나 삼성은 2015년 가을 주축 선수들의 이탈 행위로 인하여 급격히 추락하기 시작했다. 선수들의 해외 … Source

’18경기 연속골’ 레반도프스키, 메시 없는 바르사 제압

1년 전 아픔을 다시 안길 만큼 무자비했다. 바이에른 뮌헨이 세계 최고의 골잡이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를 앞세워 바르셀로나에 대승을 거뒀다.바이에른 뮌헨은 15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 노우에서 열린 2021-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1차전에서 바르셀로나를 3-0으로 완파했다…. Source

결승 홈런 최지만, 토론토 연승 행진 막았다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결승 홈런을 쏘아 올리며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연승 행진을 막아섰다.최지만은 15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와의 원정 경기에서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홈런을 터뜨리며 탬파베이의 승리를 이끌었다.”의심의 여지가 … Source

홈에서 뮌헨에 완패한 바르셀로나, 팬들은 누굴 떠올렸을까

캄프 누 관중석에 찾아온 3만9737명 홈팬들은 마스크를 쓰고 축구를 감상했지만 침울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스타디움 외벽에도, 바르셀로나 구단 용품점에도 파리로 떠난 리오넬 메시의 흔적을 지웠지만 수많은 팬들의 마음 속에 자리잡은 그의 빈 자리까지 지우지는 못한 듯하다.율리안 나겔스만 감독이 이끌고 있는 바…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