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권리 행사 포기’ LG 서건창, 2022시즌 정조준

올 시즌 새롭게 팀을 옮긴 이후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서건창(LG 트윈스)이 결국 FA 권리를 행사하지 않기로 결정했다.KBO(한국야구위원회)는 25일 오전 2022 FA 승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자격 선수 명단에 포함됐던 19명의 선수 가운데 14명의 선수가 시장에 나오게 됐다. 서건창을 포함해 장원준(두산 베어… Source

‘PL 시절은 잊어라’… 아약스 할러 UCL ‘5경기 9골’

아약스의 세바스티안 할러가 물오른 득점력을 과시하고 있다.​2021년 11월 25일 오전 02:45(한국 시각) 터키 이스탄불에 위치한 보다폰 아레나에서 열린 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C조 5차전 베식타시와 아약스의 경기는 아약스가 2-1로 승리를 거뒀다.​주인공은 최전방 공격수 할러였다. 할러는 팀이 이미 16강 … Source

‘컬링’ 엄민지-남윤호 회장배 우승, 송유진-김대석은 준우승

‘컬링’ 스타 송유진이 지난해 전국체전 이후 1년 9개월만의 전국대회 메달을 따냈다. 송유진(전북도청)은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의정부 컬링경기장에서 개최된 제20회 회장배 전국컬링대회 믹스더블 대회에 출전해 김대석 선수와 은메달을 합작했다.25일 오전 열린 결승전에서 송유진-김대석 조를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한… Source

손흥민, 케인 내보냈지만… 토트넘, 최약체 무라에 패배

이제는 3급 대회에서도 우승을 노리기가 어려운 전력이라는 것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명장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마주한 토트넘 홋스퍼의 냉정한 현실이다.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슬로베니아 마리보르에 위치한 류드스키 브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NS 무라(슬로베니아)와의 2021-22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컨퍼… Source

스토브리그 FA 시장에서 주목할 요소들

KBO리그의 2021년 시즌이 끝났지만, 야구와 관련된 각종 소식들은 쉴 틈이 없다. 각 팀들은 2022년의 새로운 시즌을 준비하기 위해 겨울을 나는 동안 부지런히 움직이고 있다. 다음 시즌을 위해 팀의 전력을 보강하려는 10팀은 쉴 틈이 없다.시즌이 끝난 뒤 일부 선수들은 마무리 캠프에 참가했다. 마무리 캠프까지 끝나면 … Source

‘미완의 기대주’ 두산 국해성, 퓨처스 FA 문 두드렸다

매년 자신의 기량을 만개하지 못하면서 아쉬움을 삼켜야 했던 국해성(두산 베어스)이 퓨처스 FA 문을 두드렸다.KBO(한국야구위원회)는 26일 오전 2022 퓨처스리그 FA 승인 선수 명단을 공시했다. 앞서 22일에 공시된 자격 선수 명단에는 14명의 선수가 포함됐는데, 최종적으로 승인 선수 명단에는 국해성을 비롯해 전유수(K… Source

‘우승 포수’ 장성우, 알짜 FA로 경쟁 붙을까

2021 KBO리그의 주인공은 ‘막내 구단’ kt 위즈였다. 2015년 1군에 진입한 kt는 7시즌 만에 정규 시즌 및 한국시리즈의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 ‘제9구단’ NC 다이노스에 이어 올해 ‘제10구단’ kt까지 신생 구단의 잇따른 통합 우승은 KBO리그의 평준화가 이루어진 바람직한 결과로 보는 시선이 우세하다. kt의 2022년… Source

“프로야구의 위기…? 호의호식하는 야구인들 때문”

kt 위즈가 한국시리즈에서 두산을 4대 0으로 누르며 우승헸다. kt는 NC에 이에 2013년 창단해 2015년부터 KBO리그에 참여한 신생 구단이다. 신생 구단임에도 창단 9년 만에 정규리그 우승에 이어 한국시리즈까지 우승하며 통합 우승을 달성했다.kt의 우승 원인 분석과 함께 2021 시즌 KBO리그를 정리해 보고자 지난 21일 박… Source

2차 드래프트 대신 ‘퓨처스리그 FA’, 실효성 있을까

지난 25일 한국야구위원회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2년 FA 승인 선수 14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FA자격을 얻은 19명의 선수 중에 장원준(두산 베어스)과 오선진(삼성 라이온즈), 서건창(LG 트윈스), 민병헌(롯데 자이언츠, 은퇴 발표), 나지완(KIA 타이거즈)을 제외한 14명의 선수가 26일부터 시작되는 FA시장에서 자신의… Source

‘개막 11연승’ 현대건설, 적수가 보이지 않는다

현대건설이 V리그 여자부 개막 최다 연승 신기록을 세웠다.강성형 감독이 이끄는 현대건설 힐스테이트는 26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2라운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와의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5-23,18-25,25-18,25-20)로 승리했다. 개막 후 파죽의 11연승을 내달린 현대건설은 지난 … Source